토목뉴스

세계가 주목하는 대한민국 건설의 힘, 대한토목학회

인천공항공사, 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과 간담회 개최
작성일 : 2017.02.16 조회수 : 1096
인천공항공사, 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과 간담회 개최

개항 이후 물동량 최대치 달성에 감사 표시




14일 오후 인천 네스트호텔에서 개최된 ‘2017년 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 신년간담회’에서 인천공항공사 임병기 허브화추진실장 등 참석자들이 간담회 직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정일영)는 14일 인천공항 자유무역지역 발전 및 상생․협력을 위한 ‘2017년 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인천 네스트호텔에서 개최된 이번 간담회에는 인천공항공사 임직원과 인천공항 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 현장대표 등 약 6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2016년 인천공항 물류분야 실적과 2017년 계획을 공유하고, 자유무역지역 내 주요 현안과 입주기업 건의사항 등을 논의했다.

임병기 인천공항공사 허브화추진실장은 “지난 한 해 국내․외 경기침체에도 불구하고 인천공항의 물동량은 전년보다 4.6% 증가한 271만 톤으로 개항 이후 최대치를 갱신했으며, 이를 위해 노력해온 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의 노고에 감사함을 표한다”면서, 올해에도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서준원 대한항공 상무는 “올해 우리나라 항공물동량 증대를 위해 서로 더욱 협력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으며, 지상조업사 샤프의 백순석 사장은 “조업근로자의 구인이 용이하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대책을 함께 모색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올해 물동량 목표를 작년보다 3.3% 많은 약 280만 톤으로 설정하고, 신규 화물터미널과 벨리 카고(Belly cargo)*·신선화물의 대기·보관 시설을 새로이 확충할 계획이다.

* Belly cargo : 여객기 동체 하부의 화물실을 이용해 수송하는 화물